본문 : 시편 119:81-88 81 내 영혼이 지치도록 주님의 구원을 사모하며 내 희망을 모두 주님의 말씀에 걸어 두었습니다. 82 ‘주님께서 나를 언제 위로해 주실까’ 하면서 주님의 말씀을 기다리다가 시력조차 잃었습니다….

본문 : 시편 119:73-80 73 주님께서 손으로 몸소 나를 창조하시고 나를 세우셨으니 주님의 계명을 배울 수 있는 총명도 주십시오. 74 내가 주님의 말씀에 희망을 걸고 살아가기에 주님을 경외하는 사람들이 나를…

본문 : 시편 119:65-72 65 주님, 주님께서 약속하신 대로, 주님께서는 주님의 종인 나를 잘 대해 주셨습니다. 66 내가 주님의 계명을 따르니 올바른 통찰력과 지식을 주십시오. 67 내가 고난을 당하기 전까지는…

This is Photoshop’s version of Lorem Ipsum. Proin gravida nibh vel velit auctor aliquet.
Aenean sollicitudin, lorem quis bibendum auctor, nisi elit consequat ipsum, nec sagittis sem nibh id elit.
Duis sed odio sit amet nibh vulputate cursus a sit amet mauris. Morbi accumsan ipsum velit. Nam nec tellus a odio tincidunt auctor a ornare odio. Sed non mauris vitae erat consequat auctor eu in elit.
Category 주일
Follow us: